포항

검색
닫기

경주시 '자전거보험' 가입…모든 시민 전국 어디서나 '혜택'

0

- +

경주시청 전경(포항CBS자료사진)

경주시청 전경(포항CBS자료사진)

경북 경주시가 시민이 전국 어디서나 자전거 사고가 날 경우 보상을 받을 수 있는 '자전거보험'에 가입했다.

경주시 자전거보험은 경주에 주민등록을 한 경주시민이라면 외국인을 포함해 누구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경주뿐만 아니라 전국 어디에서도 사고가 나면 보상이 가능하다.

보상 범위도 직접 자전거를 타고 가다가 사고가 나는 경우는 물론, 자전거를 같이 타고 가거나 다른 자전거와 부딪쳐 사고가 나도 보상 받는다.

보상한도는 △사망과 후유장애 1천만원 △전치 4주 이상 중상 20만~60만원 △전치 4주 이상 진단에 6일 이상 입원은 20만원을 추가 보상한다. 사고를 냈을 경우 자전거 교통사고 처리지원금을 1인당 최대 3천만원까지 보장한다. 보장기간은 26일부터 1년 간이다.

시는 자전거보험 가입으로 시민들이 안심하고 자전거를 이용할 수 있는 분위기 조성과 이용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보험 상세보장 내용과 이용방법을 적극 홍보해 모든 시민들이 안심하고 자전거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이슈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