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검색
닫기

개학 연기 포스텍, 인터넷 강좌 'MOOC' 공유

0

- +

(사진=자료사진)

(사진=자료사진)
코로나19와 관련해 개강 연기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학을 위해 포스텍이 MOOC(온라인 공개 강좌)을 국내외 모든 대학에 공유한다.

이번에 포스텍이 공개하는 과목은 인공지능(AI), 빅데이터 기초과정과 중상급 과정, 블록체인이나 사물인터넷(IoT), 5G 네트워크 등 4차산업혁명 핵심기술에 관한 강좌이다.

외부에 제한적으로 공개했거나 공개하지 않았던 강좌들을 포함해 K-MOOC, STAR-MOOC, 코세라(Coursera) 등의 강좌까지 총 57개 강좌에 달한다.

이 중, ‘선형대수학(Linear Algebra)’은 영어로 제작돼 중국 북경교통대학 학생들에게 제공되고 있는 공식 수업이다.

포스텍 MOOC 강좌를 활용하고자 하는 대학은 폿텍과 협의 후 콘텐츠를 무료로 제공받을 수 있으며 요청 시 포스텍 총장 명의의 수료증도 발급받을 수 있다.

또, 정규강좌로 개설하는 경우 각 대학의 학사행정 절차에 따라 자체적으로 운영하면 된다.

콘텐츠가 포스텍 특성상 이공계 과목에 집중되어 있어 인문학이나 사회과학 분야에서의 MOOC 콘텐츠 공유도 필요한 만큼 타 대학들의 관심과 참여도 필요하다.

포스텍 김무환 총장은 “코로나19의 확산은 국가적으로 큰 어려움이지만, 대학들로 하여금 재난상황 등에 대처할 수 있는 새로운 교육프로그램 개발의 필요성을 재확인하는 계기도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포스텍의 MOOC 공유를 시작으로 다른 대학들도 대학이 보유한 교육프로그램이나 콘텐츠를 다른 대학과 나눔으로써 이 상황을 함께 극복해나갈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추천기사

스페셜 이슈

많이 본 뉴스